티스토리 뷰

담배 케이스를 구입하다

Escaper 2017.11.11 19:32

담배곽에 언젠가부터 혐오스런 사진을 인쇄하기 시작했습니다. 금연을 유도하기 위한 방책인 듯한데 처음 몇 번은 눈에 띄지만 몇 일 가지않아 익숙해져버립니다. 그래도 눈에 보이면 거슬리기는 해서 케이스를 구입하기로 마음을 먹습니다. 검색을 합니다. 마음에 확 닿는 케이스가 보입니다. 목재로 만든 케이스입니다.

제일 큰 것으로 한 갑 20개피가 들어갑니다. 목재다보니 감촉이 부드러운면서도 느낌이 좋습니다. 꽤 만족도가 높습니다.

사방에 장착된 자석의 힘으로 뚜껑이 밀착되는데 꽤 힘이 강합니다. 그래서 부가적인 효과가 있습니다. 케이스 밀폐가 잘 되다보니 담배 향이 달아나질 못합니다. 오리지널 종이 케이스 때 보다는 담배향이 더 깊은 듯한 느낌입니다. 순전히 느낌일 뿐이니 너무 믿진 마시길 ^^.


3.5만원이나 케이스에 투자한 이유는 또 있습니다. 전자담배를 사지 않겠다는 의지의 표현입니다. 액상형이나 아이코스같은 전자담배는 제 담배 철학과는 맞지 않습니다. 뜨거운 불에 태워 연기를 마시는 담배 형식을 유지해 나가겠습니다.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해파리 Jellyfish  (0) 2019.08.31
로또 번호 발생기  (1) 2019.07.10
macOS에서 Bootcamp로 Windows 10 설치  (0) 2019.07.09
맥북프로 터치바에서 PDF 회로도 미리보기  (0) 2019.07.08
Super Off-Road  (0) 2019.06.24
담배 케이스를 구입하다  (0) 2017.11.11
댓글
댓글쓰기 폼
공지사항
Total
22,085
Today
7
Yesterday
13
링크
«   2019/09   »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         
글 보관함